본문바로가기 글자 크게 글자 원래대로 글자 작게
  • 홈으로
  • 회원가입
  • 사이트맵
  • #
 
우리학교일정 일정 더보기
이전달 일정    2022.11    다음달 일정

게시판에 글쓰기를 하는 경우, 본문 또는 첨부파일 내에
개인정보(주민등록번호, 성명, 연락처 등)가 포함되어 게시되지 않도록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개인정보를 포함하여 게시하는 경우에는 불특정 다수에게 개인정보가 노출되어 악용될 수 있으며,
특히 타인의 개인정보가 노출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보호법에 따라 처벌을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비브리오패혈증 주의(학생,학부모,교직원)
작성자
nani9015
등록일
Aug 30, 2018
조회수
1234
URL복사
첨부파일
Link

비브리오패혈증 환자 작년의 두배…어패류 섭취 주의!

8∼9월 집중 발생…충분히 익혀먹고 조리 시 수돗물에 깨끗이 씻어야

질병관리본부 2018.08.29

질병관리본부는 올 들어 비브리오패혈증 환자 발생이 작년과 비교해 2배 이상 증가한 것으로 확인됨에 따라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29일 당부했다.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올해 비브리오패혈증 신고환자는 이달 27일 기준 28명으로 작년 같은 기간 13명의 2.15배로 늘었다.

올해 비브리오패혈증으로 사망한 것으로 신고된 환자는 8명이며 이 중에서 확진 환자는 3명으로 나머지 5명에 대해서는 역학조사를 하고 있다.

사망 확진 환자 3명을 대상으로 한 역학조사 결과에서는 각각 간 질환, 알코올중독, 당뇨 등 기저질환을 가진 비브리오패혈증 고위험군이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비브리오패혈증 환자는 6~11월에 발생하며 주로 8∼9월에 집중적으로 발생했다.

 

질병관리본부는 비브리오패혈증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특히, 어패류 섭취에 주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실제로 지난해 비브리오패혈증 신고환자의 75.8%가 어패류를 섭취한 것으로 확인됐다.

질병관리본부는 어패류는 충분히 익혀 먹고 피부에 상처가 있는 사람은 바닷물에 들어가지 말 것을 당부했다.

간 질환자, 알콜중독자, 당뇨병 등의 기저질환자와 같은 고위험군의 경우 발생률이 높고 치사율은 50%까지 높아지기 때문에 예방수칙을 반드시 지켜야 한다.

또 어패류를 조리할 때는 해수를 사용하지 말고 흐르는 수돗물에 깨끗이 씻으며 어패류를 요리한 도마, 칼 등은 반드시 소독한 후에 사용해야 한다. 어패류를 다룰 때는 장갑을 착용하는 것이 좋다.

---

 

문의: 질병관리본부 감염병관리과 043-719-7111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 공유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목록
이름 덧글 등록일
  • 참고하세요

영양상담실

  •  현재접속자 : 0명
  •  오늘접속자 : 155명
  •  총 : 4,278,619명